전체메뉴

Press Releases

삼성바이오로직스, 포춘誌 'Future 50'기업 선정

  • Sustainability
  • 2018.10.19
  • Facebook Twitter

 

삼성바이오로직스, 포춘誌 'Future 50'기업 선정


   - 보스턴컨설팅社와 전 세계 기업 대상 유망 기업 50개 선정
   - 알파벳, 넷플릭스, 아마존, 알리바바 등과 함께 선정
   - "끊임없는 혁신 통해 고객 뿐만 아니라 환자들에게 도움되는 기업 될 것"


10월 19일 (금)

 

삼성바이오로직스, 포춘誌 'Future 50'기업 선정 

사진: 삼성바이오로직스 회사 전경

 

삼성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김태한)가 글로벌 경제지 포춘(Fortune)지에서 선정하는 'Future 50'기업에 선정되었다고 19일(금) 밝혔다.

 

포춘지는 2017년부터 글로벌 컨설팅 업체인 보스턴컨설팅사와 협력해 미래 시장을 선도할 성장성 있는 유망 기업 50개를 선정해 'Future50'라는 이름으로 발표하고 있다. 2017년에는 미국 기업만을 대상으로 선정했으나 올해부터는 글로벌 기업까지 포함해 발표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구글의 모회사인 알파벳(Alphabet), 넷플릭스(Netflix), 아마존(Amazon), 중국의 알리바바 그룹(Alibaba Group Holding)등의 글로벌 기업들이 함께 선정되었다.

 

포춘은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선정된 기업 중 2017년 기준 매출액은 가장 작지만 바이오시밀러 자회사들을 통해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바이오시밀러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김태한 사장은 "이번 'Future50'기업 선정은 삼성바이오로직스가 가진 잠재력과 성장성을 전 세계적으로 다시 한번 인정받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끊임없는 혁신과 글로벌 시장 개척을 통해 고객 뿐만 아니라 환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세계 최고의 바이오의약품 개발 및 생산전문 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 10월 1일 단일공장 기준 세계 최대 규모의 바이오의약품 공장인 3공장이 생산에 돌입함에 따라 회사 설립 만 7년만에 총 36만 2천리터 규모의 확보한 세계 최고의 바이오의약품 CMO기업으로 거듭났다.

 

또한 2018년 9월말 기준 총 24개사와 33개 제품에 대한 CDMO계약을 체결했으며, 2015년 11월 처음 글로벌 제조승인을 획득한 이래로 약 2개월마다 1건씩 승인을 획득하며 총 19건의 제조승인을 획득했다.

 

- 이 상 -